+ Market Overview 주요지수현황
질문&자유게시판

더블엑스투 사용중이지만 파워그리드 사용예정인데요~ 질문 좀~

1 dasnas 4 410 2020.03.05 12:50

더블엑스투를 현재 잘 쓰고 있습니다.

다만 이거는 특성상 자주 사용할일이 별로 없는 심심한 자동매매라 평소엔 할게 없네요.

그래서 파워그리드에 관심을 갖고 보고 있는데 이건 더블엑스투랑은 완전반대성향이라

평소엔 심심하지 않게해줄것 같아서요.


질문1 물타는 간격을 어느정도로 하는게 좋을까요? 개개인마다차이는 물론있지만 대체로 어느정도가 적당하더라 하는 막연하나마 기준이 있지않을까요?

질문2 물타는 단계를 몇단계까지로 하는게 좋을까요? 제 생각은 10단계정도가 적당하지 않는가 싶긴한데 관리자님이나 다른 사용하시는분들은 이걸 몇단계까지 하시는지도 궁금하네요~


생각나는 질문은 이정도인데~

또 생각나는건 또 글써볼께요.^^







메타4사용자포럼(MT4사용자포럼)

Comments

M 관리자 2020.03.05 15:05
저는 그냥 일반론만 말씀드릴께요..^^
power grid는 한국 시간을 주간에..  오전 8~9시부터 오후 5~6시 정도까지..  반드시는 아니고 그냥 그나마 변동성이 덜할때.. 물론 6시가 가까워지면 변동폭은 커질 겁니다.  유럽과 미국 시장이 개장하면 아무래도 커질 수밖에 없겠죠..?
물타는 간격은 낮시간대라 좁게하셔서 빨리 소액이라도 먹고 나오는 기준으로 생각하시는게 좋을 겁니다. 1~2회 정도.. 2회가 어떨땐 빡빡하죠..ㅎ
물타기 진입 횟수.. 이건 주의하실게 어차피 한쪽으로 물타게 되면 마진레벨 낮아지고 마진콜 됩니다.  이건 막을 수 없어요.
그 전에 진입횟수는 10회로 한다면..  10회까지 진입하고 더 진입해야 할 일이 생기면 손절나갑니다.  이것도 정답이 있는 건 아니니..    증거금, 진입랏수, 이익핍, 최대 에버리징 어카운트 등..  ea에 적용되어 있는 옵션을 살펴보시고 본인에게 맞는 최적화 과정을 거치는 것이 좋을 겁니다.
1 dasnas 2020.03.05 19:43
관리자님의 의견에 적극동감입니다.
다만 그렇게 하면 낮시간에 정상생활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고 밑에 도협님 댓글처럼 밤늦게도 이용하면 수익은 클거라 기대되지만 정상생활은 어렵겠다는 단점이 있겠네요.
좋은 의견 감사드립니다.^^
10 도협도성도신 2020.03.05 15:39
파워그리드는 낮시간에 쓰는게 좋아여.
저녁넘어서는 변동폭이 커지니 쓰기엔 안좋져.
저녁이후에도 쓰는게 나쁠건 없지만 낮에쓰는것과는 셋팅을 다르게 해야합니다~~

낮시간에는 물타는간격 1핍정도로 좁게잡고(스프레드가 3이라면 실제로는 4핍 정도 된다고 볼수있음)
물타는 단계는 한 20회하면 크게 무리는 없다고 봐요. 물론 이건 제 의견일 뿐이고 실제로는 사람마다 성향과 증거금등 모든게 다르니 정답은 아닙니당~

저녁시간 넘어서 쓰시려면 이걸 좀더 벌려야해요.
왜냐면 움직임이 커지니까요.
물타는간격도 3핍이상이 좋을거에여. 단계는 20단계이상까진 별 의미없고~
대략 이러합니당. 참고가 되실까 싶어서 제 생각을 말해봤어여.

어렵지 않더라구여. 다만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어차피 손으로하는걸 자동으로 하게끔 만들어 놓은것 뿐이니까
걍 퓨처트레이더님 일지처럼 손으로 그렇게 하는것도 괜찮아보여요. 기계로 하는게 편한건 있어도 얘는 시키는대로만하는 놈이라
손으로하는것보다 단점일때도 적지않게 경험했거든여. 손으로하는게 많이 불편한것도 아니기도 하공~
1 dasnas 2020.03.05 19:55
관리자님이 말씀하신 오전 8~9시쯤부터 오후 5~6시까지 1회정도 먹고
좀 쉬다가 오후 10시넘으면 셋팅을 다르게해서 1회, 2회정도 또 먹고 이래도 될것같네요.
다만 낮시간에는 물타는 간격을 1핍정도로 최대한 좁히고 저녁시간 이후에는 3핍이나 혹은 그 이상으로 벌려놓는식으로
다르게해서 대응하면 될것 같네요.
물론 차트같은것도 보고 급등락이 있을것 같은 큰뉴스나 지표발표때는 쉬어야 될겁니다.
그럴땐 더블엑스투를 이용해야 하고요.
대충 계획이 잡혔습니다.
두분의 답글덕분에 선명하게 된것같아서 기분이 좋아집니다.
두분에게 항상 감사드립니다.^^~
커뮤니티
+ 주요시장현황